청렴하고, 투명하게! 공정하고, 합리적으로! ESG경영을 적극 실천 중인 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는 G(지배구조)를 위해 윤리경영·자율준수를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답니다. 그렇다면 오늘은 윤리경영·자율준수 실천을 위한 ‘노사공동 서약’을 추진한 인천항만공사의 이야기에 대해 자세히 살펴볼까요?

인천항만공사, 윤리경영·자율준수 실천을 위한 노사공동 서약식 개최

인천항만공사는 10월 25일 윤리경영·자율준수 실천을 위해 노사공동 서약식을 열었습니다. 본 서약식에서는 2가지 주요 실천사항이 포함되었답니다.

첫 번째, 공정하고 투명한 경영을 위한 윤리·준법경영 준수
두 번째,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실천

여기서 잠깐,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Compliance Program, 이하 CP)이란? 기업들이 공정거래 관련 법규를 준수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제정·운영하는 교육, 감독 등 내부준법 시스템 

이외에도 본 실천서약서에는 아래와 같은 세부 내용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 업무상 취득한 미공개 정보의 사적 활용 금지

- 법령과 사규 준수

- 부패·청탁행위 금지

- CP 동참

- 갑질·인권침해·부당요구 금지 등

노사공동 임직원 실천서약 목표

인천항만공사는 노사공동 임직원 실천서약을 통하여, 윤리경영 실천을 위해 공동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선포하며 강한 의지를 표현했는데요. 인천항만공사는 윤리의식 내재화와 공정·준법문화 촉진, 그리고 협력적인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공공기관이 될 수 있도록 책임을 다해 이행할 예정이랍니다. 

 

인천항만공사 G(지배구조) 실천 대표사례 

인천항만공사는 G(지배구조) 실천을 위하여 윤리경영 실천! 내부견제기능 강화! 지배구조 선진화를 통해 ‘투명한 의사결정 체계’를 확립하고 있답니다.

 

1. 윤리경영 실천

- 인권·윤리경영 전략과 반부패 청렴 정책에 대한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인권·윤리위원회 운영

- 다양한 콘텐츠와 제도를 통해 청렴한 조직문화 조성

- 고객 애로사항 청취 및 갑질 행위 점검을 통한 고객 대상 청렴문화 확산

 

2. 내부견제기능 강화

중장기 감사전략체계 구축으로 감사 내실화 및 사전예방감사 실시

 

3. 지배구조 선진화

- 최고 의사결정기구 항만위원회 운영을 통해 경영진에 대한 견제 및 감시

- 항만위원회 산하 소위원회 운영을 통해 분야별 심도 깊은 의사결정 실시

말이 아닌 행동으로 실천하는 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는 노사공동 임직원 실천서약을 통해 윤리경영·자율준수 실천에 한발 더 나아갔는데요. 투명하고 윤리적인 인천항만공사가 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할 예정이랍니다! 인천항만공사에게 아낌없는 응원과 관심 부탁드립니다! 그럼 다음 주에도 인천항만공사의 ESG경영 사례로 찾아뵙겠습니다:) 

 

ESG가 무엇인지 궁금하다면?

 

[IPA의 으-쓱] ESG가 무엇인가요?

“환경을 생각하다. 상생을 도모하다. 인권을 중시하다.” 세계가 주목하는 가치 트렌드 ‘ESG’! 최근 SNS 또는 뉴스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들어보신 용어일 텐데요. 오늘은 ESG가 무엇인지 함께

incheonport.tistory.com

 

[IPA 으-쓱] 인천항만공사의 ESG, 여섯 번째 이야기 인천항만공사의 G(지배구조) 대표사례 알아보기

 

[IPA 으-쓱] 인천항만공사의 ESG, 여섯 번째 이야기 인천항만공사의 G(지배구조) 대표사례 알아보기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로 구성된 ESG 경영! 인천항만공사에서 적극 실천 중인 경영방침입니다. 지금까지 ESG가 무엇인지부터 인천항만공사에서 실천 중인 E(환경)와 S(사회) 대표사례까지 살

incheonport.tistory.com

 

[IPA 으-쓱 : G(지배구조) 사례] 윤리경영 실천을 위해 다양한 노력 중인 인천항만공사!

 

[IPA 으-쓱 : G(지배구조) 사례] 윤리경영 실천을 위해 다양한 노력 중인 인천항만공사!

회사경영 및 기업활동에 있어 ‘기업윤리’를 최우선 가치로 생각하며, 투명·공정·합리적인 업무 수행을 추구하는 경영정신! 바로 ‘윤리경영’입니다. 인천항만공사는 윤리조직 문화를 구축

incheonport.tistory.com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