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인천신항 SNCT 야드크레인 6기 추가 설치


선광신컨테이너터미널(SNCT)의 야드크레인(ARMGC) 총 28개로 확충



○ 인천신항 선광신컨테이너터미널(SNCT)은 무인 자동화 야드크레인(ARMGC) 6기를 부두 장치장 레일에 추가 설치하고 시운전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사진설명 : 인천신항 SNCT에 설치된 6단 9열의 ARMGC 장비>



○ 이번에 신규 도입된 ARMGC는 6단 9열 작업이 가능한 야드크레인으로, SNCT는 총 28개의 ARMGC를 운용하는 컨테이너터미널로서의 위상을 갖추게 되었다.

 

○ SNCT는 지난 2015년 6월에 최초 개장하면서 22열의 안벽크레인(RMQC) 5기와 5단 9열의 ARMGC* 14대로 터미널 운영을 시작했다. 이후 2016년 12월에 18열 RMQC** 2기를 추가 도입하고, 2017년 3월에는 6단 9열의 ARMGC 8대를 추가 설치하여 운영 중에 있었다.

     

* ARMGC (Automated Rail Mounted Gantry Crane)

** RMQC (Rail Mounted Quick Crane)

     

○ 이번에 추가 설치한 ARMGC는 오는 3월 23일까지 시운전을 실시하고, 4월부터는 실제 컨테이너 처리에 투입될 예정으로 실제운영에 들어가면 SNCT의 생산성은 더욱 높아질 예정이다.

     

○ SNCT는 2015년 약 30만TEU 처리를 시작으로 2016년 약 57만TEU를 처리했고, 2017년에는 약 83만TEU를 처리해 전년대비 45.1% 증가하였다.

     

<참고> SNCT 연간 물동량 처리 실적 (단위 : 만TEU)

 

구분

2015년

2016년

2017년

SNCT ‘컨’ 물동량

30

57

83

인천항 ‘컨’ 물동량

238

268

305

     

○ 또한, 지속적인 신규장비 설치를 통해 지난해 4분기 월평균 물동량 처리실적이 약 8만TEU까지 증가하여, 이와 같은 성적이 올해에도 유지된다면 연간 약 100만TEU를 처리해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 증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인천항만공사 물류전략실 김종길 실장은 “인천신항에 최신 장비가 추가 도입됨에 따라 생산성 제고와 항만서비스의 향상이 기대된다”며, “하역장비 추가외에도 올 상반기까지 SNCT 인근에 ‘空’컨 장치장과 화물차주차장을 조성하여 인천신항의 경쟁력 확보와 수도권 물류산업 발전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