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IPA, 2017년 자산관리 표준화 및 전산화 추진

정부출자 자산 현행화 통해 자산관리의 공정성과 투명성 제고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IPA)가 항만자산 관리의 효율성 및 투명성 제고를 위해 자산관리시스템의 전산화를 추진합니다.
    
○ IPA는 2005년 공사 설립당시 약 2조 6백억원의 자산을 기획재정부 및 해양수산부로부터 출자받았습니다. 그러나 개별 자산이 인천시 전역에 산재되어 있고, 국가로부터 무상대부를 받은 자산과 혼재되어 있어 효율적인 관리에 어려움을 겪어 왔던 것이 사실입니다.
    
○ 이에 IPA는 2017년 자산관리 강화방안의 일환으로 자산관리 표준화 및 전산화를 실시합니다. 현행 업무절차 표준화를 위해 자산의 취득, 처분, 멸실 등 자산의 생애주기에 따른 자산관리에 대한 책임과 역할을 내부 자산관리 규정 상 정확히 명시할 예정입니다.
    
○ 아울러, 자산관리 업무의 전산화를 위해 전자결재와 연동한 업무수행을 통해 누락되는 업무프로세스를 최소화하며, 관련 프로세스의 히스토리 축적 및 일원화된 자산 DB를 구축 할 계획입니다.
    
○ 특히, 가설건축물의 위치, 용도, 관련 비용 등을 종합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종합관리방안을 마련하여 관련 대장을 정비함으로써 국제여객부두 2단계 등 향후 취득예정인 주요 항만자산에 대한 관리를 차질 없이 추진할 예정입니다.
    
○ IPA 김재덕 재무관리팀장은 “내년에 자산관리시스템 전산화를 완료하면, 향후 IPA는 자산관리에 있어 공정성과 투명성을 제고할 수 있게될 것”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