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인천항만공사, 제31차 국제항만협회 세계총회 참가 마케팅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남봉현 사장을 단장으로 하는 대표단이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중국 광저우시에서 열리는 제31차 국제항만협회(IAPH, International Association of Ports and Harbors) 세계총회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 IAPH는 각종 항만 재해 방지 및 저개발국 항만 건설을 원조, 촉진하기 위해 1955년 발족한 국제민간단체이자 각국 정부, 항만공사, 기업 등이 참여하는 세계 최대 항만 관계자 국제단체이다.

 

○ IAPH 회원사는 90개국에서 230개 정회원과 100여개의 준회원이 참여하고 있으며, 인천항만공사는 2006년에 정회원으로 가입한 바 있다.

 

○ 이번 제31차 IAPH 세계총회는 ‘항만과 도시’를 주제로 중국 광저우에서 6일부터 10일까지 5일간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 총회기간 컨퍼런스, 전시회, 리셉션 등을 통해 항만업계의 핫이슈에 의견을 나누는 자리와 함께 전세계 항만 대표들 간 교류를 통해 국제적 네트워킹을 확대할 수 있는 기회의 장도 마련된다.

 

○ IPA는 해양수산부 및 국내 타 항만공사와 협업해 한국홍보관을 설치하고 각국에서 모인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인천항의 물류환경 변화에 대해 홍보할 계획이다.

 

○ 또한, IPA는 8일 금번 세계총회 주최기관인 광저우항무국(Port of Guangzhou)과 자매항 체결식을 추진할 예정으로 세계 5위 항만인 광저우항과의 교류확대를 통해 인천항의 물동량을 증대시키고 공동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금번 IAPH 총회 참석은 전세계 많은 항만 대표들과 항만을 둘러싼 고민에 대한 논의하고 해답을 찾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면서, “전세계에 인천항의 장점을 널리 홍보하는 동시에 타항의 좋은 사례들을 참고하여 인천항 발전에 기여하겠다”라며 기대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