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가 최우선 국가 과제인 ‘공공기관 작업장 안전 강화’ 및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 등 정부정책에 적극 부응하기 위하여 2019년 상반기 신규직원을 공개채용한다고 밝혔다.

 

○ 이번 채용에서는 총 14명의 신규직원을 선발할 예정으로 법무, 세무분야 각 1명을 비롯하여 일반행정 8명(장애인 2명, 취업지원대상자 2명, 안전관리 4명), 전산, 토목, 기계, 전기분야에서 각 1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서류 접수(5.2∼5.9), 필기전형(5.18) 및 면접전형(6.4)을 거쳐 6월 중으로 최종 선발된다.

 

○ 법무, 세무분야는 변호사 및 세무사 자격증 소지자에 한해 지원가능하며, 일반행정분야 중 장애인과 취업지원대상자 전형은 해당자만 지원 가능한 별도전형 방식으로 채용 예정이다.

 

○ 이번 채용의 특징은 인천항만공사의 안전경영 추진체계 구축 및 선제적 예방점검을 통한 항만 내 각종 시설‧구조물 등의 위해요소 발굴과 즉각 대처를 위해 안전관리 전담인력 채용을 대폭 확대하였다는 점에 있다.

 

○ 특히, 일반행정(안전관리) 분야의 경우 산업안전, 인간공학 등 국가기술자격법 상 안전 관련 산업기사 이상 자격증 소지자에 대해 가산점을 부여하며, 토목‧기계‧전기 분야의 경우에는 해당 분야 산업기사 이상 자격증 소지자 및 안전 관련 산업기사를 모두 소지한 경우에만 응시가 가능하다.

 

○ 또한, 올해도 작년과 동일하게 4대 PA 합동채용 방식으로 진행됨에 따라 항만공사 간 중복지원은 허용되지 않으며 블라인드 채용에 따라 입사지원서 상 인적사항 관련 항목(사진, 생년월일, 성별, 학교명, 학점, 주소 등) 기재가 일체 금지된다.

 

○ 다음달 18일 실시 예정인 필기시험은 4대 PA가 동일한 일정으로 진행되며, 작년과 같이 NCS 직업기초능력평가 외에 ‘항만공사(PA) 종합직무능력평가’가 실시된다. 다만, 장애인 및 취업지원대상자, 법무 및 세무분야는 NCS 직업기초능력평가만 실시 예정이다.

 

○ 면접전형은 1차 그룹면접, 2차 개별역량면접으로 진행되며, 그룹면접의 경우 집단토론(Group Discussion)과 개별역량면접으로 진행된다.

 

○ 인천항만공사 인재개발팀 박진우 실장은 “사회형평적 채용 및 안전관리분야의 인재 채용과 함께 청년고용 활성화를 위해 채용규모를 전년 대비 대폭 확대하였다”고 밝히며, “항만운영을 비롯한 물류, 안전 등 각 분야에 특화된 인재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인천항만공사(IPA) '19년 상반기 신규직원 채용계획

구분

채용 분야

공개 채용

제한 채용

취업지원대상자

장애인

정규직

7급(갑)

사무

법무

1

-

-

1

세무

1

-

-

1

일반행정

-

-

2

2

채용형 인턴

사무

일반행정(안전관리)

4

-

-

4

일반행정

-

2

-

2

전산

1

-

-

1

건설

토목

1

-

-

1

시설

기계

1

-

-

1

전기

1

-

-

1

합계

10

2

2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