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크루즈항로 다변화 위한 전력 다해


12.27~28일 양일간 대만국제크루즈협회장 초청, 인천지역 관광지 홍보전 벌여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해양수산부, 인천광역시, 인천관광공사와 함께 12월 27일부터 28일까지 양일간 우쉰펑(Wu, Hsun-Feng) 대만국제크루즈협회 회장을 초청하여 인천지역의 크루즈관광지 알리기에 나선다고 밝혔다.

     

 인천지역에서의 크루즈산업은 올해 3월 금한령 이후 중국발 크루즈가 대거 입항 취소되면서 다소 활력을 잃은 모습이지만, 그 대안으로 비(非)중국권 크루즈 유치를 위한 시장다변화에 힘쓰며 돌파구를 찾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IPA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우회장의 방한은 세계 크루즈 리더 중 한명으로 꼽히는 인사의 방한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며, 향후 대만크루즈의 인천 유치를 위해서도 긍정적일 것이라고 말했다.

     

○ IPA 남봉현 사장은 “대만은 인천항의 크루즈 항로 다변화를 위한 핵심 국가 중 하나”라며, “앞으로도 우리 인천항만공사는 시와 관광공사 등과 지속적으로 협업하여 대만을 비롯한 다른 국가의 크루즈선도 유치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한편, 우회장은 이번 이틀간의 방한기간 동안 인천의 주요 관광지인 송도국제도시를 둘러보고,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으로부터 감사패를 수여받은 후 유정복 인천광역시 시장 등 주요 인사들을 만나며 향후 대만에서 출발하는 크루즈의 인천항 기항에 대해 논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