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항만시설과 건설현장 긴급점검 시행... 이상無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항만시설과 건설현장 긴급점검 시행... 이상無


인천항 항만시설 89개소, 건설현장 20개소 총 109개소

긴급 방문점검 이상없음



〇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은 15일 오후 2시 29분경 경북 포항북구 지역에서의 규모 5.4의 지진 발생에 따라 인천항 항만시설과 건설현장에 대한 긴급 점검을 시행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〇 공사에 따르면, 인천항의 항만시설과 건설현장의 점검, 확인대상은 총 109개소로 인천항 갑문시설, 부두 등 항만시설 89개소, 여객터미널 등 건설현장 20개소로 현재(11/15, 17:00 현재)까지의 피해상황은 없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인천항 항만시설, 건설현장에 대한 긴급점검을 시행 하고 있는 모습

<인천항 항만시설, 건설현장에 대한 긴급점검을 시행 하고 있는 모습>


 공사는 ‘인천항 지진 재난 현장조치 행동매뉴얼’에 따라 위기경보를 ‘관심’ 단계로 즉시 운영하고,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하며 여진 등의 추가적인 상황 발생에 대비하고 있다. 인천항 항만시설이나 건설현장에 이상이 보일시에는 즉시 인천항만공사 032-890-8000(대표번호), 8004(당직실)으로 연락하면 된다.


〇 상황의 긴급성을 고려하여 일차적으로 공사내 운영본부와 건설본부 전(全) 부서장과 담당직원이 각 각의 개소에 긴급 방문하여 점검과 확인을 시행하였으며, 특히 일상적인 상황과 상이점을 알기 위해 항만시설 이용자나 건설현장 종사자와 함께하여 확인 점검을 도왔다.


〇 한편, 공사는 금일 오후 긴급점검에 따른 결과를 바탕으로 내일 오전중 사장주재 확대간부 회의를 시행, 상세한 사항을 점검, 논의할 방침이다.






인천항만공사는 '인천항 지진 재난 현장조치 행동매뉴얼'에 따라 위기경보를 '관심' 단계로 즉시 운영하고,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하며 여진 등의 추가적인 상황 발생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인천항만공사 블로그에서 더 FUN한 이야기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