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인천항 여객부두 개발사업 착공
크루즈 전용부두 포함 8개 선석 개발 ․․ 연간 22만명 이용

 

빠르게 증가하는 한․중간 여객 및 컨테이너 화물수요를 충족함은 물론 새롭게 부상하고 있는 크루즈 관광 활성화를 위해 개발하는 인천항 국제여객부두 건설공사가 철 발을 내딛습니다.

국토해양부(인천항만공사)는 인천항의 새로운 발전방향을 제시항 국제여객부두 개발사업의 기공식을 9.19(수) 인천 연수구 송도동 아암물류 2단지에서 계최할 예정인데요.

이날 기공식에는 주성호 국토해양부제2차관, 송영길 인천광역시장을 비롯하여 주승용 국토해양위원장, 황우여 새누리당 대표최고의원, 지역 국회의원 등 정․관계 인사와 항만 관계자를 포함하여 약 300여명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인천항 국제여객부두는 여객 증가에 부응하고, 새로운 해양 광광산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크루즈 선박의 입항을 위한 시설 개발을 목표로 2016년까지 총 5청 6백억 원을 투자하여, 크루즈 15만톤급 1선석, 카페리 3만톤급 7선석, 국제여객터미널 1동을 개발하는 사업으로 연간 22만명이 이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1단계 사업으로 2014년까지 8만톤급 크루즈선의 접안이 가능한 카페리 2선석을 우선 개발하여,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손님맞이에 차질이 없도록 공사를 추진할 계획인데요.

인천항 국제여객부두는 인천항의 물류 중심지로 개발 예정인 아암물류 2단지 전면 해상에 위치하여 물류단지와 연계로 시너지 효과가 증대될 것으로 예상되며, 준설토 매립으로 발생하는 114
만의 배후부지에 각종 친수문화시설의 조성을 계획하고 있어 해양관광 활성화는 물론 국제 관문항으로의 면모를 갖출 것으로 기대됩니다.

본 사업으로 인해 인천지역에는 7천100억 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5천200여명의 취업유발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되며, 나아가 국가경제적으로는 1조 4천억 원의 생산 유발효과와 11,000명의 취업유발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