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인천항만공사, 도서지역 어린이들에게 사랑의 책 보내  

도서지역 7개 초·중·고등학교에 사랑의 도서 전달


인천항만공사가 인천 앞 바다 섬 지역 학교 학생들을 위한 사랑의 책 보내기를 꾸준히 이어가고 있습니다.


인천항만공사(IPA)는 덕적중·고등학교, 인천남부초등학교 이작분교, 대청초등학교, 조산초등학교, 삼산초등학교, 난정초등학교, 교동초등학교 등 옹진군·강화군 지역 학교 7곳에 962권의 책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습니다.


책을 받은 학교들은 모두 인천광역시교육청 관내의 학생수 200명 이하 도서지역에 있는 학교들로 지난 9일부터 13일까지 5일에 걸쳐 학교별로 130~140권 정도의 책들이 전달됐습니다.





바다와의 최접점인 항만의 관리운영주체로서 기관 특성에 맞는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IPA는 ‘사랑의 책 보내기’ 사업을 3년째 이어오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