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IPA, 시민단체로부터 해양환경보전 활동방향 청취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18일 오전 공사 5층 중회의실에서 환경시민단체와 함께 인천항 해양환경보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환경시민단체 공동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 이날 간담회에는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을 비롯하여 가톨릭환경연대, 인천녹색소비자연대, 인천녹색연합, 인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인천환경운동연합, 인천YWCA 등 총 6개 단체 대표 및 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 IPA는 지난 4월부터 해운·항만분야의 미세먼지 등 항만에서 발생하는 대기오염물질 발생에 대한 국민적 관심 고조에 따라환경시민단체와 함께 인천 내항, 남항, 북항, 신항 현장을 방문해 현안사항을 청취하는 등 공동활동을 전개해 왔으며,


○ 환경시민단체와의 2019년도 공동활동을 마무리하면서 ▴2019년도 인천항 미세먼지 저감 노력 ▴2020년 시행 항만대기질특별법(항만지역 등 대기질 개선을 위한 특별법) 이행방안 등을 설명하고 내년도 환경보전 활동을 위한 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이번 간담회의 논의결과를 바탕으로 개선방안을 마련하여 환경친화적 항만운영 활동을 펼칠 것”이라면서, “환경시민단체와 공동 활동으로 이어진 제안 하나하나가 친환경 인천항으로 가는 첩경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편, 공사는 지난 7월 공사 내 환경업무를 전담하는 항만환경팀을 독립 신설하는 등 인천항 전반에 관한 환경개선과 항만 대기질 개선을 전력을 다하고 있으며, 지난 10월 외교부 유연철 기후변화대사를 초청해 ‘환경 토크콘서트’를 개최하여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