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IPA, 크루즈 전용 부두에 국내 최초 이동식 탑승교 설치 완료


인천항의 조수간만의 차 극복 위한 시설로 다양한 크기의 크루즈선에 이용 가능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올해 말 준공예정인 크루즈 전용 부두에 인천항을 방문하는 크루즈 관광객들의 안전하고 원활한 승하선을 돕기 위한 이동식 탑승교 2대를 국내 최초로 설치하고 시운전에 들어갔다고 9일 밝혔다.


<크루즈 전용 부두에 설치된 이동식 탑승교>


이번에 설치된 이동식 탑승교는 조수간만의 차가 큰 인천항에서 승객의 안전한 승하선이 가능하도록 하는 시설로 인천항 크루즈 전용 부두에 국내 최초로 설치된 시설이다.

     

수직거리 약 13m 범위에서 운영되며, 수평거리 약 300m 범위에서 좌우로 이동할 수 있어 다양한 크기의 크루즈 선박 접안시에도 활용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탑승교 조작 담당자는 안전한 장비 활용을 위해 제조사로부터 직접 시운전 교육을 받았으며, 실제 크루즈 선박 접안 시 안전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크루즈 전용 터미널 개장 전(’19.3)까지 지속적으로 이동식 탑승교 운영 준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인천항만공사 신재풍 항만시설팀장은 “최신의 이동식 탑승교 설치로 인천항을 방문하는 크루즈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 인천항이 크루즈 거점항으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면서,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탑승교 운영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