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중국철도컨테이너운송유한공사 지난지사 총경리 인천항 방문

항만-철도 연계 SEA&RAIL 적극 논의로 물동량 증대 기대

 

 

○ 중국철도컨테이너운송유한책임공사(CRCT, China Railway Container Transport) 지난(济南)지사 일행이 인천항을 방문했습니다.
    
○ 인천항만공사(
www.icpa.or.kr․IPA)는 12일 쟝원구이(姜文贵) CRCT 총경리를 단장으로 공나이이(巩乃一) 부총경리, 중국철도국제복합연합운송유한공사 리딩(李丁) 부총경리를 포함한 12명으로 구성된 방문단이 인천항을 방문해 IPA 임직원과 SEA&RAIL 물동량 증대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 CRCT는 중국철도총공사 산하 대형 컨테이너 물류기업으로 중국 철도 컨테이너 물류사업의 전문화, 국제화, 현대화를 담당하는 중국국영기업입니다.

 

<12일 인천항만공사를 방문한 중국철도컨테이너운송유한책임공사 일행과 IPA 담당자가

SEA&RAIL 서비스에 대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 IPA에 따르면 이날 간담회에서는 인천항에서 출발해 중국항만을 거쳐 중국내륙철도(TCR, Trans China Railway)를 통해 중국 내륙으로 수출되는 Sea&Rail 물동량 증대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 IPA 김순철 마케팅팀장은 “인천항은 한국 최대 소비시장인 수도권을 배후로 두고 있으며, 무엇보다 정시성이 높은 카페리 네트워크가 잘 발달되어 있어 중국 철송 서비스와 연계성이 좋을 것”이라며 “금번 간담회를 시작으로 인천항을 통한 Sea&Rail 물동량 증대 협력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12일 오전 인천항만공사를 방문한 중국철도컨테이너운송유한책임공사 지난지사 일행이

IPA담당자와 기념촬영에 응했다./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