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한라에서 백두까지' 뱃길과 철길로 남북 평화 잇는 

'한반도 평화기원 탐방단' 모집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대표 남봉현)는 한라산에서 백두산을 뱃길과 철길로 잇는 ‘한반도 평화기원 탐방단’(이하 탐방단)을 17일부터 24일 자정까지 온라인을 통해 모집한다.


○ 인천항만공사와 ㈜에스알, 한국해운조합, 사단법인 한중카페리협회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이번 사업은 한민족 평화와 통일을 염원하고, 경부선과 호남선을 운행하는 SRT 고속열차와 인천항과 중국을 오가는 국제카페리 관광 붐업을 위해 시작됐다.


○ 선발대상은 전국 만 17세 이상의 고교생과 대학생 등 총 15명으로, SNS를 활용한 홍보, 콘텐츠 제작, 여행후기 작성 등 자체 미션을 수행할 예정이다.


○ 선발된 탐방단은 11월 9일부터 15일까지 6박 7일 일정으로 배와 기차를 이용해 한라산에서 백두산을 향하는 일정에 함께하게 된다.


○ 특히, 이번 여정에는 한민족의 소중함과 통일의 중요성에 대해 설명해줄 전문 역사강사도 동행할 예정이다.


○ 탐방단은 제주도 한라산에서 발대식을 열고, 목포에서 호남선 SRT 고속열차를 타고 수서역을 거쳐 인천항에 도착한다. 그리고 동방명주호(단동훼리)를 이용해 중국 단동으로 향하게 되며, 압록강의 북한 국경지역과 백두산 천지까지 답사를 마치고 귀국할 예정이다.

* 일정 : 김포 - 제주 한라산 - 목포 - 수서역 - 인천항 - 중국 단동 - 압록강 국경지역 - 백두산 - 중국 단동 - 인천항, 6박 7일


○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한민족 평화무드가 지속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해 힘을 보태겠다.”며, “이번 사업을 일회성으로 끝내지 않고, 이른 시일 내에 상품화하여 많은 국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