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인천항만공사, 말레이시아 슬랑고르주 왕세자 인천항 방문

= 인천 신항 SNCT에서 말레이시아 슬랑고르주 왕실 일행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인천항만공사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30일 오전 인천 신항에서 인천항을 방문한 말레이시아 슬랑고르주 왕세자 및 주지사 일행에게 인천항을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밝혔다.

 

○ 말레이시아 슬랑고르주는 말레이시아 13개 주 중 하나로서 말레이시아 최대의 공업지역이다.

 

○ 또한, 컨테이너 물동량 처리 기준 세계 13위 항만이자 인천항의 자매항인 포트 클랑(Port Klang)이 위치한 곳으로 항만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다.

 

○ 이번 방문은 포트 클랑의 향후 확장 모델을 결정하는 데 있어 인천 신항과 송도지역을 참고하기 위해 방문한 것으로 일행은 항만ㆍ배후단지ㆍ주거시설이 조화롭게 구성되어 있는 송도 신도시의 모습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

 

○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이번 방문은 인천의 발전상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이 늘어가고 있다는 증거라고 할 수 있다”라면서, “선도적인 항만 발전을 이룩함으로써 인천과 인천항이 다른 국가 및 지역의 항만과 도시 발전에 좋은 선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