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범 인천항 재난 및 안전관리 추진단 합동 점검 실시 

 

= 범 인천항 재난·안전관리 추진단이 크루즈 터미널 및 축제현장 등에서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인천항만공사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오는 26일 개장을 앞둔 ‘인천항 크루즈터미널’과 ‘인천 송도 크루즈 불꽃축제’ 현장 및 신국제여객터미널 건설현장의 안전 확보를 위해「범 인천항 재난·안전관리 추진단」의 사전 합동 점검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 이번 합동 점검은 지난 1월 발족한 범 인천항 재난·안전관리 추진단의 세 번째 안전점검으로 크루즈 여행객, 불꽃축제 관람 시민 및 건설현장 근로자의 안전 확보를 위해 두 팔을 걷고 현장 곳곳을 점검했다.

 

○ 특히, 크루즈 터미널 개장 및 대규모 행사로 많은 사람들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인천항 크루즈 터미널을 중심으로 이뤄졌으며, 크루즈 터미널 개장과 함께 이뤄지는 행사인 불꽃축제 행사에 많은 시민이 관람할 것에 대비해 여행객 및 일반시민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확보에 주안점을 두고 시행됐다.

 

○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크루즈 터미널 이용 불편사항 ▴갱웨이 등 설비의 정상작동 여부 ▴화재 예방, 전기·운송 등 주요 설비 운용 실태 ▴불꽃축제 현장 관람 동선의 안전 여부▴건설현장의 관계법령 준수여부 등이다.

 

○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대규모 행사를 앞두고 있는 인천항 크루즈 터미널 안전사항을 점검하고, 신국제여객터미널 건설현장의 근로자 안전을 위한 안전의식 제고와 시설·장비들의 철저한 점검 및 관리를 통해 안전한 인천항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한편, 인천항만공사는 이번 합동 점검을 뿐만 아니라 인천항 안전 확보를 위하여 지속적인 합동 점검을 진행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