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부패방지 시책평가 2년연속 ‘우수기관’ 선정

 

 

〇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IPA)는 국민권익위원회 ‘2016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2년연속 2등급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습니다.
    
〇 국민권익위원회는 매년 공공기관 스스로가 청렴성 제고를 위해 추진한 반부패․청렴 활동 노력의 수준과 성과를 평가하는 ‘부패방지 시책평가’와 민원인 및 내부직원을 대상으로 한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를 병행 실시하고 있습니다.
    
〇 IPA에 따르면 2016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2015년 11월부터 2016년 10월까지 총 266개 기관(중앙행정기관과 자치단체, 시․도교육청, 국․공립대학 및 공직유관기관)의 반부패·청렴 활동에 대한 노력도와 그 성과를 평가 대상으로 실시됐습니다.
    
〇 IPA는 지난해 12월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종합청렴도 조사에서 8.77점을 얻어 창사 이래 처음으로 1등급(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데 이어,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도 2년 연속 2등급을 달성하여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반부패․청렴 평가에서 우수한 결과를 얻게 되었습니다.
    
〇 IPA는 강력한 윤리경영 실천의지와 부정부패 사전 예방활동을 바탕으로 2016년 한 해 동안 다양한 청렴 인센티브 및 청렴마일리지 제도 운영, 부서별․업무별 청렴업무수칙 제정, 행동강령 학습과 청렴학습 자가진단프로그램 등을 운영한 것이 우수등급 달성에 크게 기여했다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〇 IPA 양장석 경영본부장(사장 직무대행)은 “반부패 시책평가는 일부 직원의 노력으로 얻어지는 것이 아니라 임직원 모두가 반부패․청렴의 중요성을 깊이 인식하고 이를 적극 실천함으로써 얻어지는 결과”로써, “국민과 인천항 항만관련 업계로부터 더욱 신뢰 받는 반부패 청렴 선도 기관으로 도약하기 위해, 청렴문화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