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IPA, 청렴경영 강화청렴옴부즈만 2명 새로 위촉

새 위원에 삼일회계법인 김철희상무혜인E&C 안익장전무, 2년간 활동


인천항만공사(IPA, 사장 김춘선)17일 공사의 경영과 주요사업에 대한 청렴 관점의 모니터링 강화를 위해 3기 청렴옴부즈만'을 위촉했습니다.

청렴옴부즈만 제도는 제 3자 입장인 외부 전문가를 위촉, 해당기관의 주요 사업 및 부패 취약분야 추진과 관련한 청렴성과 투명성을 모니터링하고, 제도 개선을 직접 권고할 수 있도록 하는 통제시스템입니다.

IPA2010년부터 이 제도를 도입, 3명의 옴부즈만을 위촉해 2년 임기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날 새로 위촉된 청렴옴부즈만은 2기 위원들의 기간이 종료된데 따른 것으로 삼일회계법인의 김철희 상무와 혜인이엔씨의 안익장 전무입니다. 2기 위원 중 지산파트너즈 김영국대표는 추가 2년을 임기로 유임되었습니다.

이들은 앞으로 IPA가 시행하는 각종 사업의 프로세스를 상식적이고 객관적인 시각으로 감시함으로써 경영의 책임성과 투명성을 강화하는데 힘을 보태게 됩니다. 대상 사업은 총공사비 50억원 이상인 공사, 5억원 이상의 설계용역, 반복적 고객민원, 직무수행 과정에서 발견된 부패행위 관련 사항, 기타 옴부즈만 회의에서 선정한 사업 등입니다.

김춘선 인천항만공사 사장은 이날 위촉된 신임 옴부즈만에게 책임성과 투명성이라는 잣대로 IPA 공공행정 서비스를 평가함으로써 서비스의 질과 청렴도, 고객의 만족도를 더욱 높여갈 수 있도록 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17일 오전 인천항만공사 제 3기 청렴옴부즈만에 위촉된 김철희(삼일회계법인 상무, 오른쪽에서 2번째), 안익장((주)혜인이엔씨 전무,오른쪽에서 4번째)위원이 김춘선 인천항만공사 사장(중앙)과 함께 기념촬영에 응했습니다.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