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공식 블로그

여객선

[칼럼] 크루즈선 건조를 위한 노력과 환경 크루즈선 건조를 위한 노력과 환경- 크루즈선 건조, 과연 못하는 것일까? 안하는 것일까? 우리나라의 조선업이 근대화되고 대형화 되면서 남긴 신화는 언제 들어도 경이감이 넘친다. 특히 대한조선공사 옥포조선소를 인수한 대우조선해양과 삼성중공업 등 대형 조선3사를 비롯하여 중소형 조선소들의 괄목성장은 우리나라를 세계 제1위의 조선산업 국가로 위상을 높여 놓았다. 그 중에서도 현대중공업을 일으킨 고(故) 정주영 회장의 500원 지폐에 담긴 거북선 일화는 두고두고 회자가 되고 있다.크루즈선을 포함한 여객선 건조 부문에서도 현대중공업이 그 시초를 놓았다.1988년, 우리나라 최초로 여객선의 형태를 갖춘 화객선 ‘MS Americana호’를 건조하여 여객선 건조의 첫 획을 그었으나, 안타깝게도 후속선의 수주를 포기하..
인천 섬 배편 정보, 더 크게, 더 잘 보이게 제공 인천 섬 배편 정보, 더 크게, 더 잘 보이게 제공여객선 운항정보 제공 서비스 간판형에서 전광판 방식으로 변경 등 전력시설 개선 완료 인천 앞 바다 섬과 인천항을 오가는 연안여객선의 입출항 정보 제공 서비스가 한번 게시한 정보가 잘 바뀌지 않는 간판 스타일에서 더 잘 보이고 생생하게 변화하는 실시간 서비스로 바뀌었습니다.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유창근)는 항만 이용자 편의와 안전성 증대를 위해 추진해 온 내항 및 국제․연안여객터미널 전기시설 개선 사업이 26일 완료됐다고 밝혔습니다.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1억5천여만원의 예산을 투입한 전광판 교체를 통해 연안여객터미널의 선박 운항정보 서비스가 개선됐다는 점입니다. 기존 서비스가 커다란 패널에 정해져 있는 글자와 숫자를 오려서 붙여..
오늘의 항만용어 : 상선[merchant vessel/merchant ship, 商船] *상선[merchant vessel/merchant ship, 商船] :상업상의 목적에 사용되어 상행위에 종사하는 선박을 총칭한다. 이들은 운송 대상에 따라서 승객을 운송하는 여객선·승객과 화물을 동시에 수송하는 화객선 및 화물 수송을 위한 화물선 등이 있다. 여객선(passenger ship) 화객선(semi-cargo boat) 화물선(cargoship) *이해에 도움이 되는 해룡이표 되새김 예문 :한동안 잠잠했던 대형 컨테이너선과 탱커 등 일반상선의 대규모 발주가 재개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